이승철, 브라이언, 이루, 김윤아가 선택한 이어폰브랜드 Ultimate Ears : UE의 흥미진진한 스토리!


장의 진로를 바꾸는 것을 목표로 하는 회사가 있습니다.
어떤 면에서는 뮤지션들이 그 시대의 전설이 되기를 원하는 것과 같다고 할 수 있죠. Ultimate Ears(이하 UE)는 1995년 마치 인디밴드처럼 시장에 진출했습니다. 처음엔 사람들의 입소문을 타고 투어버스 뒤에서 사업을 이어 나갔지요. 그리고 얼마 지나지 않아 UE라는 이름을 좀더 많은 사람들이 알게 되었답니다. UE는 이전과는 다른, 완전히 다른 것을 추구했습니다. 뮤지션들의 귀를 보호함과 동시에, 라이브 공연을 더 잘 할 수 있는 방법을 연구했고, 뮤지션들은 무대에서 모니터스피커로 듣는 대신에, 그들의 귀에 딱 맞는 작은 사이즈의 스피커를 장착할 수 있었습니다. UE의 소리는 시장을 뒤흔들 수 있을 정도로 놀라웠죠.


음 몇 년간, UE의 고객들은 락음악계의 유명인사들로 가득 찼습니다. 음악을 사랑하는 얼리어답터들이 이런 바람을 감지하는 것은 예나 지금이나 시간문제일 뿐이죠. 2004년에 그 비밀이 세상이 알려졌을 때, 음악애호가들과 사업가들은 그들의 MP3 플레이어를 가지고UE 커스텀이어폰을 사용하고 있다는 것이 알려졌습니다. 2005년, UE는 3개의 최상위 유니버셜 이어폰을 출시하면서 시장의 주목을 받았습니다. 각각의 모델들은 전문가용 스테이지 이어폰과 같은 스피커 기술 및 소리를 표현했습니다. 이런 혁신은 이제 막 데뷔한 음악가들에게 프로와 같은 음질을 듣게 해 줌과 동시에 음악감상을 목적으로 하는 이들에게도 그들이 원하는 소리를 찾게 만들었습니다.


만 아니라, 운동선수들을 비롯해 유명인사들도 하나 둘 찾아오기 시작했습니다. 비평가들조차 UE의 제품에 대해 칭찬의 소리를 계속하게 되었지요. 디자인은 점점 더 세련되어지고 부드러워졌습니다. 상들이 주어지기 시작했고, 다른 회사들과는 점점 더 차별화된 UE만의 모습을 갖춰 나갈 수 있게 되었지요.

2008년, UE는 로지텍의 가족이 되었습니다. 지텍은 PC 내비게이션으로 인한 운전의 혁명, 인터넷통신, 디지털음악, 홈엔터테인먼트,그리고 게임과 무선통신에서의 세계적인 선두주자입니다.

제는 로지텍의 가족이 되었지만, UE는 그 정통성을 이어나가면서 뮤지션들과 음악애호가들을 위한 디자인을 계속해서 선보이고, 전 세계 관중들에게 UE의 이어폰이 전파되기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next